김태호, 원화

37,000,000원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김태호 작가

A MASTER OF MONOCHROME

 

 

 

김태호, Internal Rhythm 2014-9 53.5x46cm Acrylic on canvas 2014

 

 

생성과 구성

 

시대적 미의식에 쉽사리 함몰되지 않고 자신의 조형언어를 고집스럽게 추구해왔다고 하는 것은

단연 이채로움과 더불어 자신에 대한 신념을 피력한 것이지 않을 수 없다.

더욱이나 현대미술의 중심에 위치하면서도 주류에서 벗어나 있었다는 것은 자신과 용기가

아니면 불가능한 일이다. 그의 데뷔시절과 이후의 전개양상이 결코 만만치 않다는 사실이

이로서 시사된다. 이 시기를 통해 많은 전시에서의 수상이 이를 증거하고 있다.

그만큼 화려한 수상경력을 지닌 작가도 많지 않을 것이다

 

김태호(金泰浩)의 지금까지 조형적 편력은 대체로 세 개의 시대와 방법으로 분류될 수 있을 것 같다. 1970년대 후반부터 1980년대에 걸쳐 지속해온 <형상Form> 시리즈가 그 하나요, 1980년대 후반에 시도된 종이 작업과 그것을 통한 전면화의 작업이 또 하나며, 2000년에 오면서 그리드Grid의 구조 속에 치밀한 내재적 리듬을 추구해오고 있는 근작이 또 하나다. 30년을 상회하는 작가의 편력으로서는 비교적 간략한 편이다. 변화가 심하지 않다는 것이다. 그것은 어떻게 보면 자신에 충실해왔다는 반증이기도 하다. 특히 지난 30년의 우리 현대미술의 기상도를 참작해볼 때 더욱 그런 인상을 준다. 그의 작가로서의 데뷔 시기인 1970년대만 하더라도 한국 현대미술은 금욕적인 단색이 주조가 되면서 화면에서 일체의 일루전을 기피하던 시대였다. 그러한 상황에서 그가 형상에 몰두해왔다고 하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많은 논평자들이 그를 두고 "철저한 장인기질"3)의 소유자로 평가하고 있음은 어쩌면 이 일관성에 그대로 연계된다 할 수 있다. 결코 우연성에 의지하지 않은 치밀한 계획과 실천이 철저한 장인적 기질에 의하지 않고는 불가능하게 보인다. 그가 한 시대의 미의식에 쉽게 휩쓸리지 않고 자신의 고유한 형상세계를 천착해온 것도 이에 말미암은 것은 말할 나위도 없다. 예술가는 있어도 장인은 없다라는 말이 우리 미술계에 회자되고 있다. 예술가로서의 겉멋만 횡행하고 있지, 예술을 지탱시켜줄 철저한 장인정신이 뒷받침되지 않는다는 이야기다. 장인적 기질이 없는 예술가들의 말로를 우리는 너무나도 많이 보아온 터이다. 손쉽게 기계적 작업에 의존하는 측면이 많아지고 있는 현대에 올수록 이 같은 현상은 더욱 두드러지게 드러나고 있다. 이 점에 있어서도 그의 작업태도는 교훈으로서 높이 사지 않을 수 없다. 시인 조정권(趙鼎權)이 그를 두고 "머리 속에서 작품을 구상하는 과정에서부터 완결성을 미리 염두에 두는 면밀한 사고형의 작가"4)라는 지적 역시 철저한 장인정신을 소유한 작가라는 의미를 함축한 것이다. 작가에 따라 굴곡이 심한 경우가 있다. 때로 뛰어난 작품이 창작되다가도 때로는 타작을 남발하는 경우 말이다. 이 일관성의 결여는 말할 나위도 없이 장인정신이 뒷받침되지 않는 데서 나타나는 형상에 다름 아니다. 김태호의 작품이 초기에서부터 근작에 이르기까지 고른 호흡을 유지하고 있는 것도 다름 아닌 철저한 장인정신에서 비롯된 것임은 두말할 나위도 없다.

오 광 수 _ 전 국립현대미술관장 / ‘생성과 구성’ 중

 

 

 

작가 약력

 

 

김 태 호

1948 부산 출생

1968 서울 예술고등학교 졸업

1972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1984 홍익대학교 교육대학원 졸업

1987-2016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교수

개인전

2020 Pearl Lam Galleries (홍콩)

2019 대구아트페어 (대구)

2018 개인전 LA ART FAIR (LA 컨벤션센터, 미국)

애슐린 갤러리 (서울)

Metaphysical Art 갤러리 (대만)

2017 개인전 LA ART FAIR (LA 컨벤션센터, 미국)

아라리오 뮤지엄 탑동 (제주도)

Mizuma 갤러리 (싱가포르)

2016 KIAF 노화랑 (COEX 서울)

2015 부산시립미술관 (부산)

2014 노화랑 (서울)

슈페리어 갤러리 (서울)

2012 ESIA 갤러리 (대구)

KIAF 노화랑 (COEX ,서울)

2010 KIAF 노화랑 (COEX, 서울)

2008 Art Drome 갤러리 (독일)

2007 성곡미술관 (서울)

백해영 갤러리 (서울)

노화랑 (서울)

2006 노화랑 (서울)

2004 부일미술관 (부산)

2002 동경화랑 (동경, 일본)

2001 노화랑 (서울)

1999 Andrew-Shire 갤러리 (L.A/미국)

1997 조현화랑 (부산)

1996 가마쿠라화랑 (동경/일본)

1995 원화랑 (서울)

1994 박영덕화랑 (서울)

1991 현대화랑 (서울)

1986 현대화랑 (서울)

1985 현대화랑 (서울)

1984 무라마츠화랑, (동경, 일본)

미술회관, (서울)

 

작품 상세 이미지

 

10호사이즈 디테일 입니다.

 

 

 

 

작품 예시 사진입니다.

 

 

작품 뒤에는 작가의 사인이 있으며,

와이어가 부착되어 있어

편하게 거실 수 있습니다.

작품 보증서와 함께 꼼꼼하게 배송해드립니다.

 

볼수록 매력적인 김태호의 작품을

앤스페이스를 통해 빠르게 만나보세요!!

 

김태호, Internal Rhythm 2014-9 53.5x46cm Acrylic on canvas 2014

Writer
Password
Confirm Password
Rating
No Reviews Have Been Created.
Modify Review
Writer
Rating
Return To List

김태호, 원화

37,00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floating-button-img